[Pick] 조주빈, '디지털 포렌식 전문' 변호사 선임

김휘란 에디터

작성 2020.03.25 15:4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Pick] 조주빈, 디지털 포렌식 전문 변호사 선임
텔레그램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이 디지털 포렌식 전문 변호사를 선임했습니다.

오늘(25일) 법조계에 따르면 조 씨는 최근 법무법인 오현의 양제민 변호사를 선임했습니다.

양 변호사는 지난 2015년 변호사 자격증을 취득해 현재는 법무법인 오현의 포렌식 센터장을 맡고 있습니다.

조 씨는 앞서 저명한 성범죄 전문 변호사들을 선임하고자 했지만, 양 변호사를 제외한 모두가 거절의 의사를 밝힌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법조계 한 관계자는 "이번과 같이 사회적으로 큰 물의를 일으킨 사건은 보통 잘 알려진 변호사들보단 잘 알려지지 않은 변호사들이 맡게 된다"고 설명했습니다.

조 씨는 이 날 오전에 서울중앙지검으로 송치됐습니다. 부장검사급 인권감독관과 면담 시간을 가진 뒤 서울구치소로 수감될 예정인데, 조 씨가 원하면 구치소 호송 전 변호인을 접견할 수 있습니다.

법조계는 조 씨에게 아청법과 성폭력처벌법 위반 혐의 등이 적용될 것으로 예상합니다. 미성년을 포함한 피해자들에게 직접 음란물을 찍게 한 혐의에 대해서는 강요죄가, 살인 모의를 한 혐의에 대해서는 살인예비음모죄 등이 적용될 수 있습니다.

'뉴스 픽' 입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