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영상] 권영진 "대구시민 확진자 취급, 시장으로서 섭섭·분노"

[영상] 권영진 "대구시민 확진자 취급, 시장으로서 섭섭·분노"

조도혜 에디터

작성 2020.03.24 18:2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권영진 대구시장이 "보이지 않는 바이러스보다 더 힘든 적은 혐오, 차별, 배제라는 적"이라며 대구 시민에 대한 관심과 응원을 부탁했습니다.

오늘(24일) 권 시장은 코로나19 정례 브리핑에서 "저와 250만 대구시민은 코로나19를 완전히 종식하기 위해 오랜 시간 사투를 벌여왔다"며 "(그런데) 대구시민 모두가 마치 코로나19 확진자처럼 취급당하는 사실을 접할 때는 시장으로서 안타깝고 섭섭하고 때로는 분노도 느낀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3주간 대구 일정을 끝내고 복귀해 자가격리 대신 국정에 매진하는 정세균 국무총리의 예를 들기도 했습니다. 

권 시장은 "국무총리께서 우리 주변에 만연해 있는 혐오와 차별이라는 편견을 없애고자 솔선수범해 주신 것이라 생각한다"고 설명했습니다.

덧붙여 코로나19를 너무 쉽게 보지도 말고, 수치와 사실을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며 대응하자고 강조했습니다.

(영상편집: 박승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