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통일부 "민간단체 대북 지원, 요건만 갖추면…"

통일부 "민간단체 대북 지원, 요건만 갖추면…"

김아영 기자 nina@sbs.co.kr

작성 2020.03.24 11:2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통일부 "민간단체 대북 지원, 요건만 갖추면…"
통일부는 코로나19 관련 대북 지원을 위해 민간단체들이 기금 지원 등을 문의하고 있지만 구체적 요건을 갖추고 있는 단계는 아니라고 밝혔습니다.

통일부 당국자는 대북 지원 성사와 기금 지원을 위해서는 관련 규정상 다섯가지 요건을 모두 갖춰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해당 요건은 북측과의 합의서 체결, 재원 마련 방법, 구체적인 물자 확보 방법과 수송 계획, 분배의 투명성이라고 이 당국자는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그간 문의를 해 온 단체들은 대체로 수송계획이나 북쪽과의 합의서 등등이 없었던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또 "통일부는 대북 보건협력에 대해서는 요건만 갖추면 지원한다는 입장"이라면서 "통일부가 그것을 막고 있다고 하는 것은 이해하기 힘든 주장"이라고 선을 그었습니다.

북한이 코로나19 대응 와중에도 우리의 국회 격인 최고인민회의를 개최하기로 한 것과 관련해 이 당국자는 "매년 4월에 개최되고 있기 때문에 그 연장선상에서 보고 있다"고 답했습니다.

이어 "코로나19와의 관계에 대해서는 북한 당국의 입장이 필요"하다며 "이것을 가지고 저희가 (코로나19 관련 상황이) 정리가 됐다 안 됐다 추정하기 힘든 부분이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북한은 2012년부터 지난해까지, 2016년도 한 차례를 제외하면 모두 4월에 최고인민회의를 개최했습니다.

(사진=통일부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