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 대신 휴지로!…축구 스타들의 '스테이 앳 홈 챌린지'

SBS 뉴스

작성 2020.03.20 17:4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코로나19 여파로 전 세계 스포츠 리그도 중단되거나 연기되고 있습니다.

이런 와중에 축구 선수들 사이에선 '스테이 앳 홈 챌린지'가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오! 클릭> 세 번째 검색어는 '축구스타 코로나 극복법'입니다.

스테이 앳 홈 챌린지, '집에 머무르기'라는 뜻의 이 챌린지는 손을 비누로 씻은 뒤 20초 동안 공을 떨어뜨리지 않고 리프팅하는 장면을 영상으로 찍어 SNS에 올리는 건데요.

FC바르셀로나의 리오넬 메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브루노 페르난데스 등 유명 축구 스타들이 계속해서 동참하고 있습니다.

최근엔 공이 아닌 두루마리 휴지로 리프팅을 하는 것도 인기인데요.

단순히 개인기를 뽐내는 의도가 아니라 코로나19 예방을 위해서 되도록 외부 활동을 자제하며 집에서 할 수 있는 놀이를 즐겨보자는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우리 선수들도 빠질 수 없겠죠. 국내 프로축구팀 제주 유나이티드도 동참했는데요.

클럽하우스에 머무르며 세정제로 손을 소독하고 리프팅을 선보이는 긍정의 기운을 전하고 있습니다.
프로축구 선수들 '스테이 앳 홈 챌린지' 동참누리꾼들은 "어마어마한 선수들의 '집 콕! 놀이'재밌네요ㅎㅎ" "코로나19 사태가 얼른 끝나서 다시 스포츠 즐기고 싶어요ㅠㅠ"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