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이 아파트 부술 듯"…뜬금없이 몰아친 강풍, 이유는?

하현종 기자 mesonit@sbs.co.kr

작성 2020.03.19 19:1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름이 싹쓸바람?!
오늘 강풍 정체;;
이미지 크게보기
삐삐삐-
아침부터 온 재난문자
 
또 코로나19인가 싶어 보니
뜬금없이 강풍주의보가 떴다.
이미지 크게보기
밖을 보니 뭔가 심상치 않은 것 같긴 한데...

SNS에선 실시간으로 
강풍 인증글이 올라오고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진짜 이러다 멸망할 것 같은 느낌 ㅠㅠ

대체 왜 이렇게 바람이 많이 부는 걸까?
이미지 크게보기
“지금 부는 바람은
북한 쪽에서 내려오는 차가운 공기와
우리나라 남동쪽의 따뜻한 공기가 
부딪히며 생기는 저기압성 강풍이에요.
따뜻한 공기로만 이뤄진 태풍과는 다르죠.”

- 윤기한 / 기상청 대변인실 사무관
이미지 크게보기
원리는 다르지만 그 영향력은
태풍과 맞먹는다고 한다
오늘 부는 바람은 초속 25m이상.
태풍이 초속 17m부터인 걸 감안하면
진짜 진짜 센 거다.
이미지 크게보기
어느 정도냐고?

오늘 내륙 지방에 부는 바람은
‘노대바람(초속 25m 이상)’.
바람의 12단계 계급 중 10단계로

가로수가 부러지거나 입간판이 넘어지는 등
시설물의 파손이 있을 수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그리고 강원 영동 지방에 부는 바람은
‘싹쓸바람(초속 35m 이상)’으로
그 이름처럼 모든 걸 싹 쓸어 갈 정도로
강한 바람이다.
이미지 크게보기
괜히 재난 문자가 온 게 아니구나...ㅠㅠ
 
피해를 막기 위해
공사장이나 외부 시설물은 고정을 단단히 하고, 외출은 자제하는 것이 좋다고 한다.
이미지 크게보기
오늘(19일) 밤이나 내일(20일) 오전까지
지역에 따라 강풍이 이어진다고 하니
다들 문 꼭 닫고 조심하자~!

제발 별다른 피해가 없이 지나가기를
이미지 크게보기
아침부터 날아온 강풍주의보 재난문자, 대체 얼마나 바람이 세길래 재난문자까지 온 걸까요?
태풍과 비슷한 바람세기지만 발생하는 원리는 전혀 다르다는 이번 강풍.
왜 발생한 것이며, 언제까지 이어지는지 스브스뉴스가 알아봤습니다!
다들 피해 없도록 조심하세요~!!

구성 구민경, 장정민인턴/ 그래픽 김태화/ 기획 이아리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