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불청' 신효범, '컬투쇼' 사연 당첨 "나 신효범이다"…"스팸 전화인 줄"

'불청' 신효범, '컬투쇼' 사연 당첨 "나 신효범이다"…"스팸 전화인 줄"

SBS 뉴스

작성 2020.03.18 00:1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불청 신효범, 컬투쇼 사연 당첨 "나 신효범이다"…"스팸 전화인 줄"
청춘들이 '컬투쇼' 전파를 탔다.

17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이하 '불청')에서는 청춘들이 라디오에 사연을 보냈다.

이날 방송에서 최성국은 '컬투쇼' 생방송을 앞둔 최재훈에게 문자 사연을 보내자고 제안했다.

최성국은 "최재훈한테 먹을 것 싸오라고 하자"라고 말했고, 안혜경이 "우리가 다 보내자. 그중에 한 명이 읽히면 된다"라고 덧붙였다.

새 친구 김형준이 먼저 문자 사연을 보냈다. 김형준은 "지금 불청 여행 온 새 친구다. 최재훈 형 보고 싶다. 고기 먹고 싶다. '컬투쇼' 찐팬으로부터"라고 전송 문자를 읽었다.

그러나 '컬투쇼'는 신효범을 선택했고, 신효범은 "방송 나오는 거냐. 나 신효범이다"라며 노래를 불렀다. 신효범은 노래 첫 소절 맞히기에 성공하며 상품을 받았다.

한편, 김광규는 '컬투쇼' 전화를 두고 "나 당황했다. 스팸 전화인 줄 알았다"라며 웃었다.

(SBS funE 김지수 에디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