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하노이 퇴짜' 아시아나…빈 채로 베트남 가 승객 태우기로

'하노이 퇴짜' 아시아나…빈 채로 베트남 가 승객 태우기로

노동규 기자 laborstar@sbs.co.kr

작성 2020.02.29 18:1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하노이 퇴짜 아시아나…빈 채로 베트남 가 승객 태우기로
아시아나 여객기가 베트남 정부로부터 입국을 거부당해 인천으로 돌아온 가운데, 아시아나와 대한항공이 베트남서 발이 묶여 있는 승객만 태워오기로 했습니다.

대한항공과 아시아나는 각각 저녁 6시 40분과 7시 반부터 하노이로 가는 여객기를 승객 없이 승무원만 탄 채 띄워 현지 승객을 싣고 돌아올 거라고 밝혔습니다.

앞서 베트남 정부가 사전 설명 없이 우리 시각 오전 10시 15분부터 국내 항공사의 하노이 공항 이용을 금지하면서, 오전 10시 10분에 인천에서 출발한 아시아나 여객기가 40분 만에 회항한 바 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