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겨우 100만 원?"…기부하고 욕먹은 이시언, 게시글 삭제

"겨우 100만 원?"…기부하고 욕먹은 이시언, 게시글 삭제

SBS 뉴스

작성 2020.02.28 12:1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겨우 100만 원?"…기부하고 욕먹은 이시언, 게시글 삭제
배우 이시언이 코로나19 기부 행렬에 동참했다가 일부 네티즌들로부터 악플을 받았다.

이시언은 지난 27일 오후 자신의 SNS에 "조금이나마 힘이 되셨으면 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100만 원을 이체한 화면을 공개했다. 기부 계기에 대해 "세윤 형님이 좋은 일 하신 거 보니 저도 하게 됐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개그맨 유세윤은 아들과 함께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1,000만 원을 기부했다고 밝힌 바 있다. 이를 본 이시언은 유세윤의 SNS 게시물에 "저쪽으로 그냥 보내면 됩니까 형님"이라고 댓글을 단 후 해당 협회에 기부했다.

그러나 일각에서는 액수를 두고 "겨우 100만 원 내고 생색낸다"고 비꼬았다. 이 같은 악플에 팬들은 "금액이 중요한 게 아니라 마음이 중요하다", "왜 기부를 하고도 욕을 먹어야 하냐"고 악플러를 비판했다.

이 같은 논란이 일자 이시언은 기부 소식을 알린 글을 삭제했다. 앞서 이시언은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와 국가 유공자에게도 기부한 바 있다. 

(SBS funE 김지혜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