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날씨] 비 그친 뒤 '대기 청정'…강원은 '최고 20cm 폭설'

[날씨] 비 그친 뒤 '대기 청정'…강원은 '최고 20cm 폭설'

SBS 뉴스

작성 2020.02.26 08:15 수정 2020.02.26 13:5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어제(25일) 전국에 내리던 비가 그친 뒤 오늘은 대기 상태가 청정합니다.

낮 동안에도 평년 기온을 웃돌면서 포근한 날씨가 예상이 되는데요, 다만 동풍의 영향으로 계속해서 동해안을 중심으로는 비나 눈이 내리고 있습니다.

앞으로 내일 아침까지도 동해안을 중심으로는 비나 눈이 이어지겠습니다.

특히나 대설 예비특보가 내려진 강원 산지를 중심으로는 최고 20cm의 폭설이 예상되고요.

그 밖의 강원 영동과 경북 동해안을 중심으로도 5에서 최고 30mm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을 하고 있습니다.

특히나 내일 아침 비가 모두 그친 뒤에 모레 금요일 전국에 또 한 차례 비 소식이 들어 있다는 점 참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오늘 전국에 구름 많겠고요. 오늘까지 동해안을 중심으로는 너울성 파도에 주의가 필요합니다.

현재 기온 보시면 서울이 3.1도, 부산이 8.5도로 큰 추위 없이 시작하고 있습니다.

낮 기온도 어제와 비슷하거나 조금 더 올라서 서울과 울산이 11도, 광주 16도, 부산은 13도까지 오르겠습니다.

계속해서 큰 일교차에 건강 잘 챙기시기 바랍니다.

(전소영 기상캐스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