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성용, 스페인 마요르카 입단 확정…6월 말까지 계약

김정우 기자 fact8@sbs.co.kr

작성 2020.02.25 18:49 수정 2020.02.25 19:5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기성용, 스페인 마요르카 입단 확정…6월 말까지 계약
국가대표 '캡틴' 출신 미드필더 기성용의 새 둥지가 스페인 프로축구 1부리그인 프리메라리가 클럽 RCD 마요르카로 결정됐습니다.

마요르카 구단은 공식 홈페이지와 소셜 미디어를 통해 기성용을 영입했다고 발표했습니다.

계약 기간은 올해 6월 말까지로, 기성용은 마요르카에서 2019-2020시즌 잔여 일정을 치르게 됐습니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의 뉴캐슬과 지난달 말 결별한 기성용은 K리그 복귀를 우선으로 염두에 두고 프로 데뷔 팀인 FC서울, K리그1 디펜딩 챔피언 전북 현대와 협상했지만 접점을 찾지 못해 다시 해외로 눈을 돌렸습니다.

스페인과 카타르, 미국프로축구의 여러 팀과 협상한 끝에 마요르카 유니폼을 입게 됐습니다.

일본의 19세 기대주 구보 다케후사 등이 뛰는 마요르카는 이번 시즌 라리가 25경기를 치른 현재 승점 22로 20개 팀 중 18위에 머물러 있습니다.

하위 3개 팀이 다음 시즌 2부리그로 강등되는 만큼 강등권 탈출이 급선무입니다.

마요르카 구단은 "기성용은 프리미어리그에서 풍부한 경험을 쌓았고, 스코틀랜드 셀틱에서는 리그 우승을 차지했다"며 기대감을 드러냈습니다.

또 2010년 남아프리카공화국, 2014년 브라질, 2018년 러시아까지 세 차례 월드컵에 출전하고 국가대표팀 주장을 지낸 이력, 2012년 런던 올림픽 동메달 획득 등 대표팀 경력도 자세하게 소개했습니다.

마요르카는 다음 달 2일 헤타페와 홈 경기를 앞두고 있는데, 기성용이 이 경기를 통해 스페인 무대에 데뷔할지는 불투명합니다.

(사진=마요르카 구단 홈페이지 캡처,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