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증평 장교 1명 확진…"신천지 여자친구 만나고 복귀"

유영규 기자 ykyou@sbs.co.kr

작성 2020.02.21 09:01 수정 2020.02.21 13:5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충북 증평 장교 1명 확진…"신천지 여자친구 만나고 복귀"
충북 증평 소재 모 육군부대에서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발생했습니다.

충북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증평군 보건소에 따르면 이 부대 대위 A 씨는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오늘(21일) 오전 4시 국군수도통합병원으로 이송됐습니다.

A 씨는 휴가 중 대구에 가서 신천지교회에 다니는 여자친구를 만나고 복귀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충북도와 증평군은 관련 대책회의를 하고 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