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게보다 싸요" 반값 뚝 떨어진 킹크랩, 지금이 기회!

SBS 뉴스

작성 2020.02.13 17:4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 클릭> 마지막 검색어는 '반값 킹크랩'입니다.

국내 한 대형마트가 그동안 가격 부담 때문에 쉽게 먹지 못했던 킹크랩을 반값에 팔겠다고 나섰습니다.

오늘(13일)부터 19일까지 일주일 동안 킹크랩 100g을 4천980원에 판매한다고 하는데요.

지난해 2월의 판매가와 비교하면 무려 44%나 낮은 가격입니다.

업체는 이미 물량 20t을 확보해놨다고 하는데요.

킹크랩 가격이 이렇게 갑자기 내려간 건 코로나19의 영향입니다.

러시아 킹크랩의 중국 수출길이 막히면서 이 물량이 대량으로 한국으로 들어왔기 때문인데요.
킹크랩2월 첫 주에만 중국에 들어가지 못한 킹크랩 200t이 국내로 들어왔다고 합니다.

이런 상황에 발맞춰 세일 행사를 준비한 업체는 "최근 서울 노량진 수산시장의 암꽃게 평균 위판가가 1kg당 5만2천 원 정도였다"면서 킹크랩을 꽃게보다 싼 가격에 살 수 있는 기회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에 누리꾼들은 "킹크랩으로 배 채우는 날이 드디어 온 건가요?ㅎㅎ" "퇴근길에 달려갈 테니 제발 제 몫은 남겨주세요" 라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