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6·27번 환자 부부, 상태 안정적"…동선 공개는 아직

"26·27번 환자 부부, 상태 안정적"…동선 공개는 아직

노동규 기자 laborstar@sbs.co.kr

작성 2020.02.09 20:22 수정 2020.02.10 15:4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26번, 27번 환자 부부가 있는 병원을 바로 연결을 해보겠습니다. 취재기자 불러보죠.

노동규 기자, 이 부부 상태 지금 어떤 것으로 취재가 됩니까?

<기자>

네, 저는 지금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에 나와 있습니다.

도에서 운영하는 도립 의료원인데 감염병관리기관으로 지정된 곳입니다.

25번째 확진 환자였던 73살 여성의 아들인 51살 남성과 37살 그 아내, 다시 말해 부부가 각각 26번째와 27번째로 확진 판정을 받고 입원해 격리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이 부부는 중국 광둥성을 방문했다가 지난 31일에 귀국한 걸로 조사됐습니다.

입국 당시에는 열이나 기침 같은 증상이 없어서 검역을 통과한 것으로 보입니다.

이들 부부가 들어올 때만 해도 우한이 아닌 중국 다른 지역 입국자는 관리대상이 아니었습니다.

부부 가운데는 아내가 지난 4일부터 잔기침 증세가 나타났는데, 별다른 검사를 받지는 않았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또 시어머니인 25번째 환자가 오한 등 증세를 느끼고 선별 진료소를 찾은 뒤에 이들 부부가 어떤 자가 조치를 했는지도 아직 알려지지는 않은 상태입니다.

궁금한 것은 비교적 젊고, 잔기침이라는 무증상에 가까운 증세를 보였던 환자들의 현재 상태일 텐데요, 안정적이라고 알려졌지만 안성병원 측은 더 이상 구체적인 답은 하지 않고 있습니다.

안성병원에 입원한 부부 등 일가족 3명의 세부적인 동선도 아직 공개되지 않고 있는데, 내일(10일) 질병관리본부가 설명할 것 같습니다.

방금 들어온 소식으로는 경기도 시흥시가 관내 400여 개 어린이집에 대해서 내일부터 휴원에 들어갈 것을 권고했다고 하니 어린이집별로 잘 확인해 보셔야겠습니다.

(영상취재 : 오영춘, 영상편집 : 황지영, 현장진행 : 김대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