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부 "남북 군 통신선·함정 핫라인 정상 가동"

김학휘 기자 hwi@sbs.co.kr

작성 2020.02.07 11:2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국방부 "남북 군 통신선·함정 핫라인 정상 가동"
남북 당국 간의 접촉은 중단됐지만, 군 통신선과 함정 핫라인은 정상 가동되고 있습니다.

국방부 당국자는 "남북 군사 당국은 동·서해 군 통신선을 이용해 매일 오전 9시와 오후 4시 등 두 차례 정기적인 통화를 정상적으로 하고 있다"며 "필요하면 수시로 통화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서해 남북 함정 간 국제상선공통망과 제3국 불법 조업 선박 정보 교환도 매일 오전 9시 정상적으로 시행되고 있고, 유엔군사령부와 북한군 간의 판문점 직통전화도 2018년 7월 복구 이후 매일 2회 정상적으로 통화가 이뤄지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유엔사는 전날 페이스북을 통해 밝은 분홍색의 직통 전화기 사진을 공개했습니다.
유엔사-북한군 직통전화 (사진=유엔사령부 페이스북 캡처, 연합뉴스)유엔사는 "이 전화기로 북한군과 일일 2차례 통신 점검을 진행한다"며 "지난해 기준 총 130건의 통지문을 주고받은 바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사진=유엔사령부 페이스북 캡처,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