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k] 강형욱, 한국당 영입 제안에 "정치 무서워…절대 안 한다"

신지수 에디터

작성 2020.02.05 11:3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Pick] 강형욱, 한국당 영입 제안에 "정치 무서워…절대 안 한다"
동물훈련사 강형욱 씨가 자유한국당으로부터 영입 제안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오늘(5일) 중앙일보 보도에 따르면 한국당 핵심 관계자가 전날 4·15 총선을 앞두고 강형욱 씨를 당의 정책 자문 위원으로 영입하기 위해 접촉했다고 보도했습니다.

한국당은 지난달 21일 반려동물 진료비 표준화 방안을 마련하고 세제 혜택을 주는 내용의 반려동물 관련 총선 공약을 발표했습니다.

반려동물 전문가를 영입하기로 한 것은 지난해 말부터 내부 회의에서 의견이 모아진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국당 관계자는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1인 가족 증가, 전통적 가족 해체 등과 맞물려 반려동물에 대한 일반인의 관심도 폭발적으로 증가하지 있지 않은가"라며 "이에 당에서 반려동물 정책자문단을 만들고 단장에 강 씨를 앉히려고 했다"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강형욱 씨는 "절대 안 하겠다고 답했다. 정치는 너무 무서운 일인 것 같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절대 (정치)하고 싶은 마음이 없다. 저는 강아지 훈련만 하는 사람이다"라면서 "어린 시절 반장선거에도 나가지 않았다. 감투 쓰는 것을 싫어했다"고 거절 이유를 설명했습니다.

'뉴스 픽' 입니다.

(사진=강형욱 인스타그램 캡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