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들이 하루 종일 벽만 쳐다본다는 병원의 정체

하현종 기자 mesonit@sbs.co.kr

작성 2020.01.31 19:2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매일 벽을 쳐다보고..." "밤만 되면 저기 가자고..."
낮이고 밤이고 매일 아이들의 발길을 끄는 어린이 병원 속 수상한 장소가 있다?!
그 수상한 장소를 직접 찾아 나선 스브스뉴스 제작진. 그렇게 찾아낸 장소에는 기가 막히는 반전이 숨어 있었는데...

책임프로듀서 하현종/ 프로듀서 이아리따/ 연출 구민경/ 조연출 이다경인턴/ 촬영 정훈/ 편집 배효영/ 내레이션 김지영 인턴/ 제작지원 현대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