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불청' 새친구 김찬우, '우리들의 천국' 오프닝 재연…김혜림 "영광이다" 화색

'불청' 새친구 김찬우, '우리들의 천국' 오프닝 재연…김혜림 "영광이다" 화색

SBS 뉴스

작성 2020.01.28 23:3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불청 새친구 김찬우, 우리들의 천국 오프닝 재연…김혜림 "영광이다" 화색
김혜림이 새친구 김찬우를 반겼다.

28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이하 '불청')에서는 '불청외전-외불러'로, 새친구 김찬우가 모습을 드러냈다.

이날 방송에서 새친구 김찬우는 '우리들의 천국' 오프닝을 재연, "더 이상하네"라며 미소 지었다.

집을 둘러보던 김찬우는 김혜림과 김도균을 만나 인사를 나눴다.

김혜림은 "똑같다. 시청자분들이 너무 좋아할 것 같다"라며 환영했다.

김찬우는 "술도 한 번 먹었던 것 같다. 무도장에서"라며 미소 지었고, 김혜림은 "더 어려지셨다"라며 환하게 웃었다.

또 김혜림은 김찬우와 함께 짐을 옮기며 "목소리 정말 그리웠다. 반가운 정도가 아니고 내가 김찬우 씨 따라다녀도 되나 싶을 정도로 영광이다"라고 덧붙였다.

(SBS funE 김지수 에디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