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k] 도심 하늘 뒤덮은 '까만 점'…대형 박쥐 떼 출몰에 호주 주민 '덜덜'

조도혜 에디터

작성 2020.01.28 17:3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도심 하늘 뒤덮은 '까만 점'…대형 박쥐 떼 출몰에 호주 주민 '덜덜'산불과 홍수, 우박으로 고통받은 호주가 이번에는 박쥐 떼로 골머리를 앓고 있습니다. 

현지 시간으로 지난 24일 호주 ABC 뉴스 등 외신들은 퀸즐랜드주 힌친브룩에 위치한 도시 '잉엄'에 황금볏과일박쥐떼가 출몰해 주민들이 공포에 떨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날아다니는 여우'로 불리로 불리는 이 종은 날개를 폈을 때 몸길이가 1.5m나 되는 큰 박쥐입니다. 박쥐 떼는 주로 방학 동안 문을 닫았던 유치원이나 학교 안 건물에 서식지를 만들어 생활하다 발견됐습니다.
도심 하늘 뒤덮은 '까만 점'…대형 박쥐 떼 출몰에 호주 주민 '덜덜'도심 하늘 뒤덮은 '까만 점'…대형 박쥐 떼 출몰에 호주 주민 '덜덜'도심 하늘을 점령한 박쥐 떼는 한때 응급환자를 이송하는 헬리콥터의 착륙을 방해하기도 했습니다. 다행히 인근 병원으로 신속하게 이동해 고비는 넘겼지만, 힌친브룩 시장이 "박쥐 때문에 도시 전체가 패닉 상황"이라고 밝힐 정도로 위기의식이 확산했습니다.

하지만 전문가들은 "지역 사회의 불안감은 이해하지만 이번 사태는 머지않아 해결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퀸즐랜드 야생동물 보호협회는 "박쥐 떼가 서식지였던 숲속이 포화되면서 도심으로 이동한 것"이라며 "4월이 되면 다른 지역으로 떠날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뉴스 픽' 입니다. 

(사진=abc.net.au 홈페이지 캡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