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운 40점 19리바운드' 인삼공사, SK 꺾고 단독 1위

이성훈 기자 che0314@sbs.co.kr

작성 2020.01.27 17:2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브라운 40점 19리바운드 인삼공사, SK 꺾고 단독 1위
프로농구 공동 1위팀의 맞대결에서 안양 KGC인삼공사가 서울 SK를 꺾고 단독 1위로 나섰습니다.

인삼공사는 서울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 2019-2020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정규리그 원정 경기에서 SK를 76대 70으로 제압했습니다.

2연승을 달린 인삼공사는 시즌 성적 23승 13패가 돼 2연패에 빠진 SK를 제치고 단독 1위가 됐습니다.

인삼공사는 23일 원주 DB와 홈 경기에서 크리스 맥컬러가 무릎을 다쳐 외국인 선수는 브랜든 브라운만 뛸 수 있었는데 브라운이 40분을 모두 뛰며 40득점 19리바운드 6스틸 3어시스트의 원맨쇼를 펼쳐 팀 승리를 이끌었습니다.

SK의 자밀 워니 또한 40분 풀타임을 뛰면서 29점 21리바운드 5어시스트로 맹활약했지만 브라운에 빛이 가렸습니다.

(사진=KBL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