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브스타] '사문서위조 의혹' 최현석이 전한 심경 "너무 힘들다…요리에 집중 하고파"

한류경 에디터

작성 2020.01.23 14:2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스브스타] 사문서위조 의혹 최현석이 전한 심경 "너무 힘들다…요리에 집중 하고파"
유명 셰프 최현석이 사문서위조 의혹과 관련해 심경을 전했습니다.

어제(22일) 방송된 SBS 연예 정보 프로그램 '본격연예 한밤'에서는 최근 불거진 최현석의 사문서위조 의혹에 관한 내용을 다뤘습니다.
'사문서위조 의혹' 최현석이 전한 심경 '진짜 너무 힘들어…요리에 집중할 것'사문서위조 의혹' 최현석이 전한 심경 '진짜 너무 힘들어…요리에 집중할 것최현석은 전 소속사와 계약을 해지하기 위해 사문서를 위조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습니다. 신생 소속사로부터 스카우트 제의를 받은 최현석은 기존 소속사와 계약이 남은 상황에서 이적이 어려워지자, 위약금을 물지 않고 계약을 파기하기 위해 기존 소속사 직원과 도모해 계약서를 위조했다는 겁니다.

이에 최현석은 전 소속사 직원들이 계약서를 위조했고 본인은 사인만 했다고 주장했지만, 최현석이 소속사 이적을 위해 '새 판을 짜달라'며 주도적으로 계약서 위조를 요구했다는 보도가 나오면서 논란은 계속되고 있는 상황입니다.

이와 관련해 정태근 변호사는 "사문서위조죄는 사회의 신뢰와 연결될 수 있는 부분이 있기 때문에 결코 가볍지 않은 범죄인 것은 맞다"며 "주도적으로 계약서를 위조했는지, 아니면 소극적으로 가담한 것에 불과했는지 이 부분이 형량을 결정하는 데 중요한 요소가 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습니다.
'사문서위조 의혹' 최현석이 전한 심경 '진짜 너무 힘들어…요리에 집중할 것'사문서위조 의혹' 최현석이 전한 심경 '진짜 너무 힘들어…요리에 집중할 것'한밤' 제작진은 최근 최현석이 새로 연 음식점을 찾아가 직접 그를 만나 인터뷰했습니다. 제작진이 사문서위조 의혹과 관련해서 묻자, 최현석은 "지금은 말씀을 못 드리고 준비 다 해서 이야기하겠다. 나중에 말씀드리겠다"며 "준비를, 다 대응하고 있고 내일 다 말씀드리겠다. 진짜 정말 너무 힘들다. 조용히 일하고 요리에 집중하고…내일 회사 통해서 발표할 거다"라고 짧게 입장을 밝혔습니다.
(출처=SBS '본격연예 한밤')

(SBS 스브스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