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아이스커피요"…한겨울에도 '얼죽아' 대세인 이유

SBS 뉴스

작성 2020.01.15 17:4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 클릭> 마지막 검색어는 '얼죽아'가 대세입니다.

혹시 '얼죽아'라는 말 들어보셨나요.

'얼어 죽어도 아이스 커피' 이 말을 줄인 신조어인데요.

최근 젊은 층을 중심으로 추운 겨울에도 차가운 음료를 고집하는 트렌드를 반영한 단어입니다.

실제로 날씨와 상관없이 얼음을 잔뜩 넣은 아이스 음료의 판매가 크게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 커피 전문점이 최근 5년 동안의 데이터를 분석해봤는데, 아이스 음료의 판매 비중이 2015년 57%에서 지난해 60%로 약 3% 포인트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반면 같은 기간 동안 따뜻한 음료의 판매 비중은 34%에서 27%로 7% 포인트 줄었는데요.

아이스 음료 판매량 자체로 따지면 2015년 약 6천만 잔에서 지난해 약 1억 400만 잔으로 무려 72%나 증가한 겁니다.

업체는 "최근 여름이 길어지고 겨울이 따뜻해진 게 아이스 음료 소비 증가를 불렀다"고 분석했는데요.

누리꾼들은 "그만큼 젊은이들이 열불 나는 일이 많다는 거 아닐까요?ㅠㅠ" "저는 지난해로 '얼죽아' 회원 탈퇴했습니다. 나이 드니 찬 거 못 먹겠어요."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