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부, '금강산 면회소 철거' 보도에 "사실과 달라"

김아영 기자 nina@sbs.co.kr

작성 2020.01.11 00:4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통일부, 금강산 면회소 철거 보도에 "사실과 달라"
통일부는 금강산 면회소를 우리가 철거하기로 하고 장비 반입에 대한 미국 동의를 받았다는 일부 보도에 대해 "금강산 내 면회소를 철거하기로 결정했다는 것은 사실과 다르다"고 해명했습니다.

통일부는 관련해 입장 자료를 내고 이렇게 밝히면서 "현재 제재 면제와 관련돼 확인해 줄 사항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앞으로 전개될 다양한 상황을 종합적으로 고려하면서 외교부 등 관련 부처와 긴밀히 협의하고 있다"고 밝혀 장비 반입 문제에 대해 실무적으로 준비를 해 왔음을 시사했습니다.

통일부는 북한이 요구한 금강산 시설 철거 문제에 대해 "남북간 입장 차이가 크다"면서 "남북간 협의가 진행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정부가 남북간 협의가 진행 중이라고 대외적인 입장을 밝히고 있지만 새해 들어서는 남북간 통지문을 주고받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