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k] 차 안 '가득'…호주 산불 속에서 코알라 직접 구조한 10대 소년들

김휘란 에디터

작성 2020.01.08 18:4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Pick] 차 안 가득…호주 산불 속에서 코알라 직접 구조한 10대 소년들
호주 산불로 고통받는 동물들을 위해 자발적으로 구조에 나선 10대 소년들이 칭찬받고 있습니다.

현지 시간으로 지난 6일 미국 ABC 뉴스 등 외신들은 호주 남부 캥거루섬에서 발이 묶인 코알라들을 직접 구조하고 있는 두 10대 소년의 이야기를 소개했습니다.

사촌관계인 19살 미카와 18살 케일럽은 잿더미로 변한 섬에서 피해를 당한 코알라들을 구조하는 작업을 벌이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두 사람이 구한 코알라 수만 약 20마리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소년들은 "구조한 코알라의 60%가 화상을 입었으며, 20%는 부상으로 구조한 지 하루도 지나지 않아 사망했다"고 밝히며 "코알라들이 다시 야생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정성껏 보살피겠다"고 전했습니다. 
'차 안 가득'…용감한 10대 소년들이 구조한 코알라들구조된 코알라들이 차 안 이곳저곳에 모여있는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코알라들이) 너무 겁에 질려있고 지쳐 보인다", "여러분과 같은 사람들이 더 필요하다"는 등 대단하다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코알라는 움직임이 느리고 옮겨 다니는 것을 싫어하는 습성을 가진 탓에 이번 산불 사태에 큰 피해를 보고 있습니다. 이미 수천 마리의 코알라가 죽은 것으로 추정되며 호주 당국도 구조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이고 있습니다.
 

'뉴스 픽' 입니다.

(사진='ABC News' 유튜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