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만약 백두산이 폭발한다면? '콘택트렌즈' 얼른 빼세요

만약 백두산이 폭발한다면? '콘택트렌즈' 얼른 빼세요

조기호 기자

작성 2019.12.21 21:18 수정 2019.12.22 11:1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고요하면서 신비로운 자태를 뽐내는 백두산은 사실 활동을 잠시 멈춘 화산이죠. 최근 백두산 폭발을 가정한 재난영화가 개봉했는데요, 진짜 화산이 폭발하면 어떻게 대비해야 하는지도 관심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스브스뉴스입니다.

<기자>

[뉴스 속보입니다. 백두산 화살이 폭발했습니다. 폭발의 위력이 어느 정도인지 확인할 수… 이번 폭발은 관측 역사상 유례를 찾기 힘든 최고 수치의 폭발로 추정되는 가운데.]

백두산이 폭발해 대재난으로 이어진다는 내용인데 솔직히 좀 실감이 안 나지?

우리가 알고 있는 백두산의 모습은 차분하고 고요한 천지의 모습이니까 그런데 이 아름다운 천지 안을 들여다보면 거품이 부글부글?

백두산 천지 5km 아래로 확인된 '마그마 방'만 무려 4개.

언제나 폭발할 가능성이 있는 활화산이야.

백두산은 과거에 여러 번 폭발했던 적이 있는데 약 1000년 전에 있었던 폭발은 인류 역사상 가장 큰 화산 대폭발로 기록되고 있어.

화산 폭발의 정도를 기록하는 화산 폭발 지수는 0~8까지 있는데, 당시 백두산 대폭발의 추정 등급은 무려 7.4.

무려 우리가 아는 폼페이 화산 폭발보다 수십 배 강한 위력이야.

실제로 2015년 5월 21일, 국민안전처 주관으로 부산대 교수팀이 최악의 백두산 대폭발 상황을 가정해 피해자료를 분석한 연구 자료 결과에 따르면, 백두산에서 천 년 전과 비슷한 규모의 대폭발이 일어나 북동풍이 불어올 경우 백두산에서 뿜어나온 화산재가 48시간 이내에 거의 한반도 지역을 뒤덮어 큰 문제를 일으킬 수 있지.

기계 고장의 원인이 돼서 항공, 교통, 통신 시설을 마비시키고 토양을 황폐화시켜 농작물을 망가트리는데 추정되는 경제적 피해액만 11조 원 이상이래.

이런 최악의 재난 상황이 오면 우리는 어떻게 대처해야 할까?

행정안전부에서 고시한 화산폭발 대비 국민행동요령에 자세히 나와 있어.

대부분 화산재 피해를 막기 위한 대처들인데 콘택트렌즈를 착용하지 않는다?

화산재를 현미경으로 보면 아주 날카로운 형태의 미세한 결정질로 이루어져 있어.

이걸 모르고 혹시 렌즈를 낄 때 자칫 렌즈에 달라붙은 화산재가 각막에 손상을 줄 수 있기 때문이야.

게다가 대부분 황산염 등 유독물질도 함유하고 있어서 호흡기에도 좋지 않지.

세상에 서울에서 500km 떨어진 곳인데도 이렇게 큰 영향을 준다니 이런 이야기를 듣고 영화 백두산까지 본다면 지금 당장이라도 대재앙이 일어날까 두렵겠지만, 그렇다고 너무 걱정할 필요는 없을 것 같아.

천 년이 넘는 시간 동안 백두산이 크게 폭발한 적이 없고 다량의 화산재가 발생하더라도 바람의 방향 때문에 한국은 직접적인 영향을 받기는 어려워.

영화에서처럼 최고 수준의 대폭발이 일어날 수도 있지만, 정도가 비교적 낮은 단계인 경우에는 화산재의 영향이 황사주의보에서 경보 정도라고 하거든.

그래도 우리는 가능성이 희박할 수도 있지만, 최악의 상황은 대비해야겠지?

그러니까 안전을 위해서라도 기본적인 화산 대응 매뉴얼은 기억해두는 게 어떨까?

(책임 프로듀서 : 하현종, 프로듀서 : 조기호, 구성 : 권재경, 편집 : 정혜수, 내레이션 : 박은영, 도움 : 김지영·박은영)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