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불청' 김민우, 새친구 유경아 위한 모닝 삼겹살 준비…유경아 "3줄은 거뜬히 먹는다"

'불청' 김민우, 새친구 유경아 위한 모닝 삼겹살 준비…유경아 "3줄은 거뜬히 먹는다"

SBS 뉴스

작성 2019.12.18 00:0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불청 김민우, 새친구 유경아 위한 모닝 삼겹살 준비…유경아 "3줄은 거뜬히 먹는다"
새친구 유경아가 모닝 삼겹살 먹방을 선보였다.

15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새친구를 위해 모닝 삼겹살을 준비하는 김민우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김민우는 가장 먼저 일어나 아이스박스에서 삼겹살을 꺼냈다. 그리고 그는 조용히 삼겹살을 굽기 시작했다.

고기 구워지는 냄새에 눈을 뜬 친구들에게 김민우는 "새 친구가 눈뜨자마자 삼겹살을 드신다고 해서 준비했다"라고 했다. 이에 친구들은 "눈뜨자마자 삼겹살은 처음이다"라고 깜짝 놀랐다.

삼겹살이 다 구워지자 새친구 유경아와 김광규가 식탁 곁으로 왔다. 모닝 삼겹살을 거절한 최성국은 "새친구는 원래 아침에 삼겹살을 자주 먹냐"라고 물었다.

이에 유경아는 "한 달에 한두 번은 꼭 먹는 거 같다"라고 했다. 한번 먹을 때 어느 정도 먹냐고 묻는 최성국에게 유경아는 "3줄은 거뜬히 먹는 거 같다"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유경아는 모닝 삼겹살을 쌈에 싸서 맛있게 먹었다. 그리고 김민우에게 "정말 맛있다"라며 고마움을 전했다. 이에 최성국은 "이게 새친구를 위한 두 번째 친구의 배려다"라며 김민우를 칭찬했다.

(SBS funE 김효정 에디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