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마약 밀반입' 홍정욱 딸 집행유예…보호관찰도 명령

'마약 밀반입' 홍정욱 딸 집행유예…보호관찰도 명령

배정훈 기자 baejr@sbs.co.kr

작성 2019.12.10 15:1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마약 밀반입 홍정욱 딸 집행유예…보호관찰도 명령
해외에서 마약을 투약하고 밀반입한 혐의로 기소된 홍정욱 전 한나라당 의원의 딸이 1심에서 집행유예를 선고받았습니다.

인천지법 형사15부는 오늘(10일) 선고 공판에서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홍 전 의원의 딸 홍 모 양에게 징역 2년 6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하고 보호관찰과 함께 17만 8천500원 추징을 명령했습니다.

재판부는 향정신성 의약품이 사회에 끼치는 해악으로부터 사회를 보호하기 위해 홍 양을 엄벌할 필요가 있다면서도, 범행을 인정하고 뉘우치고 있으며, 형사처벌을 받은 적이 없다는 점 등을 참작했다고 양형의 이유를 밝혔습니다.

홍 양은 지난 9월 미국 하와이 호놀룰루 공항에서 여객기를 타고 인천국제공항으로 입국하던 중 변종 마약인 액상 대마 카트리지 6개와 LSD 등을 밀반입한 혐의 등으로 체포돼 불구속 기소됐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