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FA "올해 에이전트 수수료 수익 7천700억 원…20%↑"

SBS 뉴스

작성 2019.12.05 04:0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FIFA "올해 에이전트 수수료 수익 7천700억 원…20%↑"
축구선수의 팀 이적을 대리하는 에이전트들이 올 한 해 국가 간 이적 수수료로 7천억원 이상을 벌어들인 것으로 나타났다.

AP 통신에 따르면 국제축구연맹(FIFA)은 4일(현지시간) 연간 통계를 발간하면서 에이전트들의 올해 국가 간 이적 수수료 수익이 6억5천만달러(약 7천754억원) 이상이라고 밝혔다.

작년 대비 20% 가까이 상승한 액수다.

이는 선수들이 한 나라 클럽에서 다른 나라 클럽으로 이적할 때의 수수료만 집계한 것이다.

한 국가 내 클럽 사이에 이뤄지는 이적 수수료는 제외됐다.

국가 간 이적 수수료의 80%는 이탈리아, 영국, 독일, 포르투갈, 스페인, 프랑스 등 유럽 주요 리그 소속 클럽이 지불한 것으로 파악됐다.

이러한 통계는 FIFA가 이적 수수료 상한선을 놓고 에이전트들과 분쟁을 겪는 가운데 공개된 것이다.

FIFA는 천정부지로 치솟는 에이전트 수수료를 총 이적료의 10% 미만, 선수 연봉의 3% 미만으로 제한하기로 하고 이를 2021년부터 시행하는 방안을 최근 승인했다.

하지만 일부 에이전트들은 FIFA가 자신들과 제대로 협의하지 않고 일방적으로 수수료 상한선을 설정했다며 반발하고 있어 갈등이 진행 중이다.

(연합뉴스/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