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강다니엘, 우울증·공황장애로 활동 중단"

곽상은 기자 2bwithu@sbs.co.kr

작성 2019.12.04 13:5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가수 강다니엘, 우울증·공황장애로 활동 중단"
가수 강다니엘(23)이 우울증과 공황장애로 당분간 휴식을 취한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소속사 커넥트엔터테인먼트는 오늘(4일) 입장문을 통해 강다니엘이 잦은 건강 악화와 불안 증세에 시달려 올 상반기 병원을 찾았고 우울증 및 공황 장애 진단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최근 더욱 극심한 불안 증세를 호소했다"면서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최우선으로 고려해야 할 것은 충분한 휴식과 안정이라는 결론에 다다랐다"고 설명했습니다.

앞으로의 활동 역시 정상적인 소화가 불가능하다며 "사실상 디지털 싱글 '터칭'(TOUCHIN) 활동이 매우 어려운 실정"이라고 전했습니다.

강다니엘은 어제 자신의 팬카페에 악플로 인해 고통받고 있다면서 "너무 힘들다. 누가 좀 살려줬으면 좋겠다"는 글을 올렸습니다.

강다니엘은 2017년 엠넷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 101 시즌2'에서 최종 우승하며 같은 해 8월 그룹 워너원으로 데뷔했습니다.

지난 1월 워너원 활동이 종료된 뒤 솔로 활동을 계획했지만 당시 소속사와 전속계약 분쟁에 휘말렸습니다.

이후 지난 9월 한국연예매니지먼트협회 중재로 양측이 고소를 취하하고 전속계약이 해지되면서 본격적인 솔로 활동을 할 수 있게 됐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