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우리가 황교안이다" 정미경·신보라 동조 단식 돌입

신정은 기자 silver@sbs.co.kr

작성 2019.11.28 11:5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자유한국당 정미경·신보라 최고위원이 황교안 대표의 단식농성장인 청와대 앞 분수대 광장에서 동반 단식에 돌입했습니다. 

정·신 최고위원은 28일 새벽 1시부터 어젯(27일)밤 황교안 대표가 병원으로 옮겨지고 나서 황 대표가 기거하던 몽골식 텐트에서 밤을 새웠습니다.

정 최고위원은 "당 지도부로서 '선거법개정안·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설치법안 철회'라는 황 대표의 뜻을 이어가기 위해 신 최고위원과 함께 단식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황 대표가 28일 새벽 의식을 되찾고서도 단식 재개 의사를 밝힌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황 대표는 전날 오후 11시쯤 전해질 저하 등으로 의식을 잃어 병원으로 긴급 이송됐으며 2시간여 만에 의식을 회복했습니다. 

(영상취재 : 이병주, 영상편집 : 이은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