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의장, 양국 정부 참여하는 '강제징용 해법' 검토

김용태 기자 tai@sbs.co.kr

작성 2019.11.26 20:2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文 의장, 양국 정부 참여하는 강제징용 해법 검토
문희상 국회의장 측은 일제 강제징용 피해자 배상 문제의 해법을 모색하기 위해 피해자들과 간담회를 갖고 양국 기업과 정부, 국민이 참여하는 방안을 설명했습니다.

특히 의장실은 양국 기업과 국민이 참여하는 기존 '1+1+α'방안에 한일 양국 정부까지 참여하는 안까지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의장실은 아직 최종 법안이 만들어진 것은 아니고 한일 양국 정부도 간접적으로 참여하는 방식을 고려하고 있는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