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오늘의 주요뉴스

오늘의 주요뉴스

SBS 뉴스

작성 2019.11.26 20:03 수정 2019.11.26 22:2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1. 2018년 지방선거 직전 경찰이 수사한 김기현 당시 울산시장 관련 사건이 청와대 첩보로 시작된 단서를 검찰이 포착했습니다. 청와대 민정수석실의 업무 범위를 벗어난 것인데, 단순한 이첩인지 하명 수사인지 검찰이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 '靑 첩보 받아 김기현 수사' 정황 포착…검찰 수사 착수

2. 북한이 서해 접경에서 해안포를 발사해 9·19 군사합의를 위반한 데 대해 우리 군이 북측에 항의문을 전달했습니다. 북한 측 보도가 나올 때까지 관련 사실을 공개하지 않았다는 비판에 대해선, 군은 관련 음원을 분석 중이었다고 해명했습니다.
▶ '합의 위반' 항의문 北 전달…"분석하느라 발표 늦어"

3. SBS 탐사보도 끝까지 판다 팀이 연속 보도한 관세청 공무원들의 비리 행태는 일선 통관 현장에서만 벌어진 것이 아니었습니다. 기업들의 생존이 걸린 민감한 수사 정보가 외부로 유출되는 상황.

[감사 시작되면 접근하죠. 우리가 해 줄 수 있는 건 뭐냐. 뭐 어려운 것도 아니고 하면서….]

관세청 고위직 출신 전관들이 내부 정보와 인맥을 활용해 잇속을 챙기고 있다는 의혹, 전·현직 공무원들의 카르텔 실태를 집중 취재했습니다.
▶ [끝까지판다①] "준비 잘 되나요?" 은밀히 접근…전 관세청장의 '기밀 장사'
▶ [끝까지판다②] 심사 정보로 기업에 수임 영업…관세청 전·현직 카르텔

4. 부산에서 열린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가 오늘(26일) 오후 마무리됐습니다. 문 대통령은 아세안 정상들과 함께 평화와 번영의 공동체를 만들어나가자는 데 뜻을 모았다고 밝혔습니다.
▶ 한-아세안 정상회의 종료…"자유무역이 공동 번영의 길"

5. 총사업비 7조 원 규모, 서울 한남 3구역 재개발 사업 건설사들의 법 위반 사실이 확인돼 입찰이 무효화 됐습니다. 정부는 입찰에 참여한 3개 건설사에 대해선 수사를 의뢰했습니다.
▶ '공사비만 1.9조' 한남3구역 입찰 무효화…"위법 확인"

6. 국내 애플 제품을 수리하는 공인 서비스센터 일부가 고객에게 받지 말아야 할 수리비를 가로챘다는 의혹이 불거졌습니다. 애플 측은 자신들도 피해자라고 주장하고 있는데,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단독 취재했습니다.
▶ [단독] 무상 수리인데 수리비 받았다?…'애플 AS센터' 수사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