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유승민, '단식 일주일' 황교안 찾아 "단식 중단했으면"

장민성 기자 ms@sbs.co.kr

작성 2019.11.26 15:0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유승민 바른미래당 의원이 오늘(26일) 단식 7일차에 접어든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를 찾아 짧은 시간 대화를 나눴습니다. 

유 의원은 이날 오전 청와대 사랑채 앞 단식 농성장을 찾아 황 대표와 짧게 만난 뒤 기자들과 만나 "(황 대표가) 기력이 많이 떨어지신 것 같다. 건강을 너무 해치지 않도록 최대한 빠른 시간 안에 단식을 중단하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고 전했습니다.

유 의원은 "거의 말씀을 잘 못하시고 마스크를 벗고 말씀하시려는 걸 벗지 말라고 얘기했다"며 "(황 대표가) 고맙다고 이야기하셨다"고 덧붙였습니다.

'보수 통합과 관련한 이야기를 나누었느냐'는 질문에는 "그런 이야기는 전혀 없었다"고 했고, 바른미래당 윤리위원회에서 오신환 원내대표 등에 대한 징계 절차에 착수한 것과 관련해서는 "단식하는 데 위로 방문 와서 당 이야기를 하는 것은 적절치 않다"고 답했습니다.

(영상취재 : 이병주, 영상편집 : 이은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