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한파주의보 몰고 온 '칼바람'…중부 '한낮 4도'

SBS 뉴스

작성 2019.11.19 08:00 수정 2019.11.19 08:3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날이 점점 더 밝아오고 있는데요, 추위의 기세는 점점 더 강해지고 있습니다.

오늘(19일) 아침 출근길 옷 따뜻하게 챙겨 입으시기 바랍니다.

현재 전국적으로 기온이 뚝 떨어지면서 서울의 기온은 영하 3.3도까지 내려간 상태이고요, 파주는 영하 5.4도, 대관령은 영하 5.9도까지 뚝 떨어졌습니다.

이에 따라 현재 서울, 경기와 충청, 강원에는 한파주의보가 발효 중이고 바람까지 무척 강하게 불면서 해안가와 제주 곳곳에도 강풍특보가 발효 중입니다.

전국에 오늘 가끔 구름이 많겠고요, 충남 서해안과 전북 동부, 제주 산지에는 5㎜ 미만의 비가 내리거나 1㎝ 안팎의 눈이 조금 오겠습니다.

낮 기온은 서울이 4도, 춘천도 4도, 광주 9도, 부산 11도 등으로 어제보다 전국적으로 더 내려가겠습니다.

내일은 전국이 맑은 가운데 오늘보다 기온이 더 내려가 춥겠고요, 모레부터는 다시 평년 수준의 날씨를 점차 회복하겠습니다.

(전소영 기상캐스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