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두환 정신 또렷, 당장 구속하라" 자택 앞 항의 시위

제희원 기자 jessy@sbs.co.kr

작성 2019.11.12 23:32 수정 2019.11.13 00:1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최근 골프 치는 모습이 공개된 전두환 씨가 5·18 관련 재판에는 어제(11일)도 출석하지 않으면서 비판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오늘은 전두환 씨 집 앞에서 항의 시위가 벌어졌습니다.

제희원 기자입니다.

<기자>

[전두환을 지금 당장 구속하라!]

5·18 관련 단체 회원들이 전두환 씨 사진이 붙은 허수아비를 앞세우고 행진합니다.

[김길자/5·18 민주유공자 유족회 : 전두환은 나와서 유족들한테 사죄하라!]
전두환 자택 앞 시위지난 5월 법원이 건강상의 이유로 불출석을 허가한 뒤, 전 씨는 고 조비오 신부 명예훼손 형사 재판에 나오지 않고 있는데 최근 골프 치는 모습이 공개되면서 비판 여론이 거세졌습니다.

오늘 열린 항의 집회에도 100여 명이 참여해 전 씨 구속을 촉구했습니다.

[임한솔/정의당 부대표 : (전 씨는) 신체가 건강할 뿐만 아니라 아주 멀쩡하고 또렷한 정신을 유지하고 있었습니다. 당신을 반드시 역사의 법정에 세워서 광주 시민의 억울한 한을 풀고….]

참가자들은 항의의 뜻으로 골프채를 든 허수아비에 불을 붙이려 했지만, 경찰이 소화기를 뿌리며 제지해 전 씨 집 앞 좁은 골목이 소화 분말로 가득 차면서 혼란이 빚어지기도 했습니다.
전두환 자택 앞 시위 중 소방 분말 소동법원은 다음 재판이 열리는 다음 달 16일 전두환 씨의 불출석 취소 여부를 다시 결정합니다.

39년째 단 한 번도 사과하지 않은 전 씨를 진실의 법정에 불러 세울 수 있을지 온 국민이 지켜보고 있습니다.

(영상취재 : 최대웅, 영상편집 : 조무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