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이국주, 열정적인 '장외 춤사위'…"'빨개요' 현아보다 많이 췄다"

SBS 뉴스

작성 2019.11.10 23:0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런닝맨 이국주, 열정적인 장외 춤사위…"빨개요 현아보다 많이 췄다"
이국주가 열정적인 춤을 선보였다.

10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게스트로 출연한 이국주가 현아, 강한나와 동물커플 레이스에 참여해 장외 춤사위를 선보였다.

이날 방송에서 이국주X현아X강한나는 각각 호랑이·돼지·여우로 모습을 가린 채 변조한 목소리만으로 본인 소개했다.

이후 모습을 드러낸 세 사람은 멤버들의 격한 환영을 받았다. 강한나는 "1년 만이다. 너무 오고 싶었다. 집에서 많이 놀고 쉰다. 너무 누워있어서 경추 베개를 샀다"며 웃음을 자아냈다. 현아도 인사를 전하는 한편, 이국주와 신곡 안무를 선보였다. 이국주는 "'빨개요'는 현아 씨 보다 많이 췄다"며 격정적인 춤사위를 선보였다.

이국주는 레이스 중 '영상 노래·안무 맞히기'에서도 엄정화와 미스에이 곡에 맞춰 안무를 선보였다.

현아-유재석 팀과 전소민-하하 팀이 춤 대결을 벌인 가운데, 이국주는 장외 춤사위로 웃음을 자아냈다. 기둥에 기댄 이국주는 열정적인 춤을 선보였고, 이광수도 거들었다. 멤버들은 자아도취 두 사람을 진정시키며 웃음을 안겼다.

노래가 끝난 후 유재석은 "국주야, 여기 쓰러져서 언더테이커인 줄 알았다"고 덧붙였고, 이국주는 "그 사람 본 적 없다"고 말했다. 하하는 "비슷하다. 되게 인기 많았다"며 언더테이커 흉내를 냈고, 이국주도 손짓과 눈빛을 따라했다.

이에 굴하지 않고 이국주는 음악이 흐를 때마다 장외 춤사위로 웃음을 안겼다. 이국주는 제지하는 멤버들에게 "언제부터 우리에게 관심을 가졌다고"라며 팀을 이룬 이광수와 커플 춤도 선보였다.

(SBS funE 김지수 에디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