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배임 혐의' 시몬스 대표 기소 의견 송치

강민우 기자 khanporter@sbs.co.kr

작성 2019.11.09 08:5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경찰, 배임 혐의 시몬스 대표 기소 의견 송치
회삿돈으로 보모를 고용하거나 개인 가구를 구매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유명 침대 브랜드 '시몬스' 대표가 검찰에 넘겨졌습니다.

서울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지난달 말, 안정호 시몬스 대표를 업무상 배임 혐의로 기소의견을 달아 검찰에 불구속 송치했습니다.

안 대표는 딸의 보모를 고용할 때, 비용을 회사 자금으로 대납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또, 자신의 집에 가구를 들일 때도 회삿돈을 사용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안 대표가 이와 같은 방식으로 사용한 회사 자금이 10억 원이 넘는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경찰은 앞서 지난 3월, 경기도 이천의 시몬스 본사와 서울 강남의 영업본부 등을 압수수색하는 등, 관련 조사를 이어왔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