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실점' 일본 골문 연 멕시코…우리와 U-17 8강서 격돌

김형열 기자 henry13@sbs.co.kr

작성 2019.11.07 23:26 수정 2019.11.07 23:2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17세 이하 월드컵 우리의 8강 상대, 멕시코로 결정됐습니다. 멕시코는 무패를 질주하던 일본을 꺾고 8강에 올랐습니다.

김형열 기자입니다.

<기자>

조별리그 3위로 16강 막차를 탄 멕시코는 이 대회 무실점을 자랑하는 일본의 골문을 두 차례 열었습니다.

후반 12분 피스토가 선제골을 뽑았고, 29분에는 무뇨스가 중거리 쐐기포를 터뜨렸습니다.

통산 3번째이자 8년 만의 우승을 노리는 멕시코는 오는 11일 우리나라와 4강행을 다툽니다.

---

레알 마드리드의 18살 유망주 호드리구는 챔피언스리그 데뷔전에서 원맨쇼를 펼쳤습니다.

전반 4분 왼발 선제골, 3분 뒤 머리로 추가 골을 터뜨렸고, 후반 추가시간 오른발로 해트트릭을 완성했습니다.

호드리구가 3골에 도움 1개를 더한 레알 마드리드는 6대 0 대승을 거뒀습니다.

3연승을 달리던 맨체스터시티는 후반 에데르송 대신 브라보 골키퍼를 투입했는데, 브라보가 4분 만에 동점 골을 내주더니 무리하게 페널티박스를 벗어나 태클을 시도했다가 퇴장까지 당했습니다.

결국 수비수 카일 워커가 골키퍼 장갑을 낀 채 힘겹게 무승부를 거뒀습니다.

(영상편집 : 김병직)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