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굴 맞고 '쏙'…첼시 케파, 악몽 같았던 자책골 순간

SBS 뉴스

작성 2019.11.06 23:1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첼시와 아약스, 4골씩 주고받는 명승부를 펼쳤는데요, '헤딩 자책골'까지 기록한 첼시 골키퍼 케파에게는 정말 악몽 같은 하루였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