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정의용 주재 NSC 회의…北 발사체 논의

이정국 기자 jungkook@sbs.co.kr

작성 2019.10.31 17:2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靑, 정의용 주재 NSC 회의…北 발사체 논의
청와대는 31일 오후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 회의를 열어 북한이 동해 방향으로 미상의 발사체를 쏘아 올린 것과 관련한 대책을 논의 중입니다.

이날은 NSC 상임위 정례회의가 열리는 날로, 회의가 진행되던 도중 북한의 발사 소식이 전해진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29일 별세한 모친 고(故) 강한옥 여사 장례 일정을 마치고 이날 오후 청와대로 복귀했으나 NSC 상임위 회의에는 참석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앞서 합동참모본부는 이날 "북한이 오늘 오후 동해 방향으로 미상 발사체를 발사했다"며 "우리 군은 추가 발사에 대비해 관련 동향을 추적 감시하면서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