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BA 디펜딩 챔프 토론토, 연장전 끝에 시즌 개막전 승리

유병민 기자 yuballs@sbs.co.kr

작성 2019.10.23 14:1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NBA 디펜딩 챔프 토론토, 연장전 끝에 시즌 개막전 승리
▲ 토론토의 프레드 밴플리트 선수(가운데)

미국프로농구 디펜딩 챔피언 토론토 랩터스가 2019-2020 시즌 첫 경기를 승리로 장식했습니다.

토론토는 오늘(23일) 캐나다 토론토에서 열린 NBA 개막전에서 연장전 끝에 뉴올리언스 펠리컨스를 130대 122로 꺾었습니다.

지난 시즌 창단 24년 만에 처음으로 래리 오브라이언컵을 들어 올린 토론토는 이번 시즌을 앞두고 우승 주역이었던 커와이 레너드를 LA 클리퍼스로 떠나보냈습니다.

전력 약화가 예상됐지만 래너드의 공백은 프레드 밴플리트와 파스칼 시아캄이 메웠습니다.

밴플리트와 시아캄은 34점씩을 몰아쳐 승리의 주역이 됐습니다.

카일 라우리도 22점을 넣어 승리를 거들었습니다.

뉴올리언스는 연장 1차전 2분 23초를 남기고 즈루 할리데이의 자유투로 122대 122 동점을 만들었습니다.

하지만, 토론토는 라우리의 자유투와 밴플리트의 3점슛이 잇따라 터져 8점 차 승리를 낚았습니다.

뉴올리언스는 이번 시즌을 앞두고 팀의 주축 앤서니 데이비스를 LA 레이커스로 보냈습니다.

더욱이 특급 신인 자이언 윌리엄슨이 무릎 수술로 당분간 출전이 어려워 힘든 시즌 초반을 보내게 됐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