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bs는 좌파 해방구" vs "방송 보기나 했나"…정용기 의원과 tbs 이강택 사장의 설전

황승호 작가, 이성훈 기자 sunghoon@sbs.co.kr

작성 2019.10.22 20:19 수정 2019.10.23 17:0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어제(21일)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의 방송통신위원회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야당 의원들과 tbs 이강택 사장이 '정치 편향' 문제를 놓고 설전을 벌였습니다. 야당은 '김어준의 뉴스공장' 등 프로그램을 문제 삼으며 '좌파 해방구'라고 공세를 펼쳤고, 이 사장은 "동의하지 못한다"고 맞서며 고성이 오갔는데요. 특히 자유한국당 정용기 의원은 이 사장이 과거 PD 시절 제작한 프로그램을 지적하며 참고인인 이 사장과 대립각을 세웠습니다. 고성이 오간 국감 현장을 비디오머그가 영상에 담았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