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손학규 "기회주의자 유승민, 똘마니 앞세워…빨리 나가라"

장민성 기자 ms@sbs.co.kr

작성 2019.10.21 11:50 수정 2019.10.21 14:0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는 오늘(21일) 당내 비당권파 모임 '변화와 혁신을 위한 행동'(변혁)을 이끄는 유승민 의원을 향해 '전형적인 기회주의자'라며 "빨리 나가라"고 맹비난했습니다.

손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에서 "유 의원이 언론 인터뷰에서 탈당을 4월부터 생각했고 12월에 실행할 것이라고 했다"며 "유 의원은 원칙이 없는 전형적인 기회주의자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손 대표는 "유 의원은 그동안 계파정치와 분열 정치를 앞세웠고 진보를 배제하고 호남을 배제한 수구보수 정치인"이라며 "박근혜 전 대통령의 비서실장을 하다가 결국 박 전 대통령을 배신했다. 오직 자신이 주인이 된다는 생각밖에 없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유 의원이 말하는 젊은이들은 우리가 흔히 얘기하는 '똘마니'에 불과했다"며 "당내 젊은 사람들을 앞세워 당 대표를 몰아내려 하고 당권 싸움에만 집착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아울러 손 대표는 "유 의원이 검찰 개혁을 거부하는 것은 자유한국당에 '받아주십시오'라는 몸짓에 지나지 않는다. 유 의원은 한국당에 통합을 애걸하고 있다. 솔직하라"며 "황교안 대표와 거래해 한국당으로 돌아갈 궁리만 하는 분들은 하루빨리 갈 길 가라"고 했습니다.

(영상취재 : 이승환, 영상편집 : 박승연)

▶ [영상] 유승민 "12월 정기국회 마무리하고 결심 행동에 옮길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