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드민턴 정경은-백하나, 세계랭킹 1위 꺾고 결승 진출

권종오 기자 kjo@sbs.co.kr

작성 2019.10.20 09:5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배드민턴 정경은-백하나, 세계랭킹 1위 꺾고 결승 진출
배드민턴 여자복식 정경은(29세·김천시청)-백하나(19세·MG새마을금고)가 세계랭킹 1위 일본조를 꺾고 덴마크오픈 결승에 진출했습니다.

세계랭킹 45위 정경은-백하나는 19일(현지시간) 덴마크 오덴세에서 열린 세계배드민턴연맹(BWF) 월드투어 750 덴마크오픈 여자복식 4강전에서 세계랭킹 1위 마쓰모토 마유-나가하라 와카나(일본)를 2대 1(19-21 21-12 21-15)로 제압했습니다.

'10살 차이' 베테랑 정경은과 신예 백하나는 지난 5월 조를 결성해 세계랭킹은 높지 않지만, 캐나다오픈 동메달, 미국오픈 은메달, 인도 하이데라바드 오픈 금메달 등 국제무대에서 좋은 호흡을 맞추며 성과를 내고 있습니다.

정경은-백하나는 20일 결승전에서 세계랭킹 3위 천칭천-자이판(중국)을 상대로 금메달에 도전합니다.

혼합복식 세계랭킹 5위 서승재(원광대)-채유정(삼성전기)은 4강전에서 세계랭킹 2위 왕이류-황둥핑(중국)에게 2대 1(15-21 21-15 11-21)로 패배해 결승에 오르지 못하고 동메달로 대회를 마쳤습니다.

(사진=요넥스 제공,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