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이정현, '남편 바보'가 된 6개월차 새댁 "싸운 적 없어"

SBS 뉴스

작성 2019.10.14 08:2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미우새 이정현, 남편 바보가 된 6개월차 새댁 "싸운 적 없어"
배우 이정현이 '남편 바보'가 된 6개월차 새댁의 면모를 보여 눈길을 끌었다.

13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배우 이정현이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6개월 전 3세 연하의 의사와 결혼한 이정현은 신혼 생활에 대해 "너무 좋다"고 웃어보였다. 이정현은 "신랑이 너무 착해서 다 참는다. 연애할 때부터 싸운 적이 없다. 연애를 1년 정도 하면서 안 싸운 사람이 이 사람밖에 없어서 결혼을 결심했다"고 밝혔다.

남편의 첫인상에 대해서는 "듬직하고 성실하고 착했다. 바른 생활 사나이 이미지였다. 믿음이 갔었다"고 말했다.

이정현의 남편은 이정현의 연예계 절친인 이민정, 성유리, 고소영, 손예진, 공효진 등 친구들에게도 검증 받은 인물이기도 하다.

이정현은 "오윤아, 공효진, 이민정, 손예진과도 모임이 있는데 친구들의 검증이 중요하다"면서 "다들 배우라 사람 보는 눈이 예리한데 같이 여행도 다니고 하면서 남편이 친구들에게 전원 합격을 받았다"고 덧붙였다.

(SBS funE 김지혜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