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국가브랜드 가치 40% 급등 2위…한국은 9위로 상승

허윤석 기자 hys@sbs.co.kr

작성 2019.10.13 14:17 수정 2019.10.13 14:1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중국, 국가브랜드 가치 40% 급등 2위…한국은 9위로 상승
중국의 국가브랜드 가치가 40% 급등해 미국과의 격차를 많이 좁혔다고 영국 컨설팅업체 브랜드파이낸스가 최근 발표한 국가브랜드 2019 보고서에서 평가했습니다.

중국의 국가브랜드 가치는 19조5천억 달러(약 2경 3천조 원)로 미국에 이어 2위입니다.

1위 미국과의 격차는 지난해 12조 달러에서 올해는 8조 달러로 줄었습니다.

미국의 브랜드 가치는 7% 증가하는 데 그쳤습니다.

중국의 브랜드 가치 상승은 화웨이, 알리바바, 중국공상은행(ICBC) 같은 브랜드의 성장에 힘입었다고 보고서는 평가했습니다.

한국은 2조 1천억 달러로 브랜드 가치가 전년보다 7% 증가해 9위로 한 단계 상승했습니다.

일본은 브렉시트의 불확실성에 발목 잡힌 영국(5위)과 자리를 맞바꿔 4위로 올랐습니다.

인도는 브랜드 가치가 19% 늘어나 두 계단 뛰어 오른 7위를 기록했습니다.

10위권에 새로 진입한 국가는 없었습니다.

독일은 3위, 프랑스 6위로 제자리를 지켰으며, 캐나다는 8위로 한 계단, 이탈리아는 10위로 두 계단 내려갔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