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태풍 '미탁' 피해 1천억 육박…울진 447억·영덕 269억 등

김호선 기자 netcruise@sbs.co.kr

작성 2019.10.09 19:06 수정 2019.10.09 20:0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경북 태풍 미탁 피해 1천억 육박…울진 447억·영덕 269억 등
태풍 '미탁'에 따른 경북 피해액이 1천억원에 이르는 것으로 잠정 집계됐습니다.

경북도에 따르면 태풍에 따른 도내 공공시설과 사유시설 피해액은 9일 오후 5시 기준으로 15개 시·군에서 967억5천300만원으로 나타났습니다.

울진이 446억8천100만원, 영덕이 268억5천800만원, 경주가 96억3천500만원, 성주가 59억6천800만원으로 조사됐습니다.

나머지 11개 시·군 피해액은 모두 96억1천100만원입니다.

인명피해는 사망자 9명, 부상자 5명이고 주택 38채가 파손됐고 1천973채가 침수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또 상가와 공장 414곳과 농작물 1천494.9㏊가 침수나 낙과 등 피해를 봤습니다.

공공시설에선 도로 167곳과 다리 9곳 등 2천316곳에서 피해가 났고 이재민 684명이 발생해 119명이 아직 귀가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