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가스 배관 매설작업 중 담장 무너져 근로자 2명 부상

소환욱 기자 cowboy@sbs.co.kr

작성 2019.10.09 17:4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도시가스 배관 매설작업 중 담장 무너져 근로자 2명 부상
오늘(9일) 낮 1시 반쯤 전북 부안군 부안읍 한 골목에서 도시가스 배관 매설작업 중이던 근로자 2명이 무너진 시멘트 담장에 깔렸습니다.

이 사고로 55살 A씨 등이 무릎 등 하반신을 다쳐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소방당국은 에어백을 활용해 무너진 담장 사이에서 이들을 구조했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배관 매설작업으로 지반이 약해져 담장이 무너진 것으로 보고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사진=연합뉴스/전북소방본부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