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료 흉기로 찌른 30대 몽골인 노동자 검거

배정훈 기자 baejr@sbs.co.kr

작성 2019.10.07 11:3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동료 흉기로 찌른 30대 몽골인 노동자 검거
자신을 무시한다는 이유로 동료를 흉기로 찌른 30대 몽골인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경기 김포경찰서는 살인미수 혐의로 몽골인 노동자 34살 A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A씨는 어제(6일) 오전 7시 40분쯤 경기 김포시 대곶면의 한 공장 기숙사에서 동료 몽골인 노동자 35살 B 씨를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하려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피해자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으며 현재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피해자가 자신을 무시하는 것 같아 범행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오늘 중으로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입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