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美 빗장 걸자 멕시코에 망명 신청 급증…올해만 4만 8천 명

美 빗장 걸자 멕시코에 망명 신청 급증…올해만 4만 8천 명

엄민재 기자 happymj@sbs.co.kr

작성 2019.10.03 06:18 수정 2019.10.03 06:1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미국이 이민자들에 굳게 빗장을 걸면서 멕시코에 망명을 신청하는 이들이 크게 늘었습니다.

멕시코를 방문한 필리포 그란디 유엔난민기구 대표는 "미국의 정책 변경으로 멕시코에 망명을 신청한 사람이 늘어 멕시코의 어려움과 고민도 커졌다"며 "멕시코의 망명 체계는 이미 포화상태"라고 말했습니다.

최근 멕시코 난민지원위원회의 발표에 따르면 올해 들어 지난 8월까지 멕시코에 망명을 신청한 사람은 모두 4만 8천 명에 달했습니다.

2014년 한 해 전체의 망명 신청 건수가 2천100명이었던 것과 비교하면 아직 한 해가 다 지나지 않았음에도 5년 만에 20배 이상 늘어난 겁니다.

지난해에도 2만 9천 명이 멕시코에 망명을 신청했습니다.

올해 기준으로 신청자의 국적별로는 온두라스 출신이 2만 3천 명으로 가장 많았습니다. 

(사진=AP/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