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브스타] "동생이 면회 오면 난리 났었냐" 질문받은 '악뮤' 이찬혁 반응

신지수 에디터

작성 2019.10.02 14:0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스브스타] "동생이 면회 오면 난리 났었냐" 질문받은 악뮤 이찬혁 반응
그룹 AKMU(악뮤)가 '컬투쇼'에서 현실 남매의 입담을 뽐냈습니다.

어제(1일) 방송된 SBS 파워 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악뮤의 이찬혁·이수현이 출연해 2년 2개월 만의 컴백을 알렸습니다.

이날 MC 김태균은 최근 전역한 이찬혁에게 "동생이 면회 오면 난리 나지 않았었냐"고 물었습니다. 이에 이찬혁은 "그 정도는 아니다"라고 단호하게 답해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이를 듣던 이수현도 "난리 날 거로 생각했는데 안 나더라"면서 "다들 각 잡힌 상태로 계셨고 가끔 계급이 높으신 분들이 사인을 받아 가긴 했다"라고 말했습니다.

그러자 이찬혁은 자신의 짓궂은 대답을 만회하려는 듯 "솔직히 말씀드리면 수현이를 좋아하는 선임들이 많았다"면서 "그런데 막상 수현이가 오니까 쑥스러워 눈도 못 마주치더라"라고 말해 훈훈한 남매애를 자랑했습니다.

이어 이찬혁은 '악동뮤지션'이었던 그룹명을 '악뮤'로 변경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습니다. 그는 "'악동뮤지션'의 '동'이 아이를 뜻했는데, 이제 아이가 아니기도 하고 앞으로 하고 싶은 방향성과 맞추고 싶어 바꾸게 됐다"라고 말했습니다.

이날 악뮤는 타이틀곡 '어떻게 이별까지 사랑하겠어, 널 사랑하는 거지'를 라이브로 부르면서 감미로운 가창력을 자랑했습니다.[스브스타] '동생이 면회 오면 난리 났었냐(사진=SBS '두시탈출 컬투쇼' 공식 인스타그램, 이찬혁·이수현 인스타그램 캡처)

(SBS 스브스타)